검색

두타사, 지역인재육성 위한 기금 200만원 통영시에 기탁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1-06-04


통영 용남면에 위치한 두타사의 주지 자용 스님은 지난 3일 통영시청을 찾아 지역인재 육성에 써 달라며 장학기금 200만원을 기탁했다. 

 

자용 스님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시기일수록 미래에 지역사회를 이끌어갈 학생들이 열심히 공부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하는 것이 가장 중요한 불사라 생각한다"며 "통영시의 인재들을 위해 불자님들과 인재육성기금을 전달하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자용 스님은 지난 5월27일 법무부 제39회 교정대상 시상식에서 자비상을 수상했다. 스님은 2004년부터 통영구치소에서 법회를 열어 수용자들의 심신 안정에 기여했으며, 1500만원 상당의 물품기증과 불우 수형자·고령 수형자에 대한 위로금 등을 지속적으로 지원했다. 

 

통영구치소 지원 외에도 2019년부터 매년 충렬여자고등학교에 가정형편이 어려운 학생 지원을 위해 1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하는 등 자비 보시행을 실천하고 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교정대상 수상을 축하드리며 어렵고 힘든 시기에 통영의 인재들에게 희망의 큰 선물을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지역 인재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줄 수 있는 장학사업에 유용하게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텔레그램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