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명정동 동절기 한파 대비 저소득층 독거노인 방문

날씨가 추워질수록 어르신이 걱정됩니다.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1-01-27


통영시 명정동주민센터는 동절기 한파를 대비하여 관내 저소득층 독거노인 2세대를 방문해 어르신들의 안부를 확인했으며, 올 겨울도 안전하고 건강하게 잘 지내실 수 있도록 무릎 담요 등 위문품을 전달하고 안부확인 및 어려운 사항을 청취했다. 

 

어르신은 “나이 들어 어디 딱히 갈 곳도 없고 가족들도 멀리 있어 매일 매일이 무료하고 더군다나 겨울이 되니 더 춥게 느껴졌는데 이렇게 찾아와주고, 혼자 산다고 관심을 가져주니 고마운 마음이다. 큰 욕심은 없지만 무슨 일이 생기면 봐줄 사람들이 있어 마음이 편하다."며 고마운 마음을 표현했다.

 

명정동장은 "어려운 이웃들을 직접 찾아뵙고 각 대상자에게 꼭 필요한 서비스가 지원될 수 있는 맞춤형복지를 활성화 시키겠다"고 말했다.

 

한편, 명정동 맞춤형복지팀은 저소득 취약계층을 돕기 위해 동절기 복지사각지대 중점 발굴기간을 2월 말까지 운영하고 있으며 찾아가는 현장중심 위기가구 발굴로 1인 가구, 노숙인, 소외계층 등 사회적 취약계층에 대한 돌봄지원 강화 및 공적지원 등을 받을 수 있도록 선제적 대응에 힘쓰고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