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영해경, 해루질 현장 사고예방 안전시설물 점검 나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6-02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평한)는 6월1일부터 5일까지, 관내 6개 지자체와 함께 연안사고 예방을 위한 해루질 현장사고예방 안전시설물 점검을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특히 이번 시설물 점검은 3년간 해루질 사고 현장과 갯벌이 잘 발달하고 해루질 활동이 잦은 현장을 위주로 재난경보 방송장치, 해루질 사고위험 표지판, 사망 위험표지판 설치를 하기 위해서이다.

 

해루질이란, '갯벌 등에서 야간에 횃불 (랜턴 등)을 밝혀 달려드는 물고기를 잡는 전통 어로 방식'을 말한다. 통영해경서에서는 최근 3년간 민원신고는 21건으로, 이중 사망사고는 4건이 발생했다.

 

통영해경 관계자는 "이번 점검을 통해 해루질 활동이 잦은 장소에는 안전시설물 확보를 통해 경보 방송장치 또는 표지판으로 국민의 안전에 최선을 다해 힘쓰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