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영시, 심뇌혈관질환 안전망 구축 업무협약 체결

"심뇌혈관질환 안심 네트워크, 골든타임을 지켜라"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5-29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지난 5월28일(목), 시 보건소(소장 강지숙)에서 통영소방서, 통영해양경찰서와 통영적십자병원, 새통영병원, 충무요양병원과 함께‘심뇌혈관질환 안전망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통계청 자료에 따르면 심뇌혈관질환은 우리나라 전체 사망원인의 1/4을 차지하고, 2018년 통영시 주요사망원인에서도 2위로 나타났다.

 

특히 심근경색, 뇌졸중과 같은 심뇌혈관질환은 최소 2~3시간 이내에 응급치료가 이뤄져야 사망, 후유장애 등을 최소화할 수 있어 골든타임을 지키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 

 

이번 협약은 보건소로 등록, 연계된 심뇌혈관질환자가 급성 응급상황 발생 시 골든타임 내 권역심뇌혈관질환센터로 즉시 이송되고, 관내 병원과 함께 치료와 재활 교육을 이어나가며, 안전신분증 배포, 119 안심콜서비스 가입 등을 함께 추진해 심뇌혈관질환에 대한 시민안심 안전망을 구축하게 된다. 

 

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협약으로 골든타임 내 응급환자 이송이 신속하게 이뤄져 심뇌혈관질환자의 재발을 방지하고 합병증이 최소화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