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도천동 주민들을 사랑하는 모임', 코로나19 극복위해 면마스크 제작, 기탁

작은 힘이라도 보태고 싶습니다.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4-03


통영시 도천동 관내 주민으로 구성된 '도천동 주민들을 사랑하는 모임'(대표 이민아, 조미자)은 지난 4월2일(목) 도천동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주위의 도움이 닿기 어려운 독거노인․ 저소득층 등 코로나19 취약계층에게 전해 달라"며 면마스크 400여장을 기탁했다.

 

도천동 주민들을 사랑하는 모임 회원들이 직접 만든 면마스크에는 5장의 필터를 덧대어 감염원 차단 기능을 높였으며, 따뜻한 응원의 메시지를 함께 포장해서 받는 이에게 정서적인 도움도 될 수 있도록 노력했다.

 

이민아, 조미자 모임대표는 "처음 만들어 보는 마스크라 솜씨는 어설프지만, 정성을 최고로 담았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게 작은 힘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상만 도천동장은 "코로나19로 생활고와 실의에 빠진 가정에 소중한 뜻과 함께 잘 전달하겠다"며, "이런 나눔을 전하는 많은 동민 덕분에 코로나19도 극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