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2020년 아동·청소년 건강주치의제 실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3-30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3월30일부터 건강상태가 취약한 아동·청소년 200명을 대상으로 건강 위해요인을 조기에 발견하고 개선하기 위해, 관내 2개 의료기관(적십자병원, 통영중앙병원)과 업무협약 체결로 건강검진을 실시한다.

 

'건강주치의제 사업'은 살맛나는 통영’을 만들기 위한 민선7기 공약사업으로 취약계층 아동·청소년의 건강격차 해소 및 건강형평성을 높이기 위해 의료서비스에 상대적으로 취약한 아동·청소년이 많은 지역아동센터 뿐만 아니라 아동복지시설, 도서지역(욕지, 한산, 사량) 학생을 확대해 운영하게 된다.

 

또 올해는 관내 의료기관의 적극적인 협조와 연계로 아동·청소년에게 꼭 필요한 건강검진과 더불어 건강상담, 건강증진교육, 치과진료 등 서비스 지원을 제공하게 된다. 

 

강지숙 보건소장은 "아동·청소년의 신체적·정신적 성장 발달을 돕고, 밝고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통합건강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면서, "건강검진으로 의료기관 방문 시, 마스크 착용 등 코로나19 예방수칙을 준수해 줄 것"을 당부햇다.

 

한편, 통영시는 지난해 150명의 아동 건강검진으로 건강문제를 조기에 발견해 치료와 사전예방적 관리에 주력해 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