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도산면 자생단체・통영서울병원, 다중이용시설 합동방역 나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3-24

통영시 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도산자원봉사회 등 도사면 자생단체와 통영서울병원 방역팀이 지난 23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다중이용시설 합동 방역에 나섰다.

 


이번 방역활동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한 주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시설을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실시됐다.

 

 

 


이날은 이용객이 많은 우체국, 하나로마트, 버스승강장 등을 집중 방역하고 출입문, 손잡이, 화장실, 실내 등을 살균 소독했다. 또한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 주민에게 예방행동수칙 홍보활동도 전개했다. 

 

박종헌 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민간위원장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힘을 모은 이번 방역 활동으로 코로나19가 조속히 퇴치되기를 바라며 코로나 안전지대를 만들기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익규 도산면장은 "자발적으로 방역활동에 나선 도산면지역사회보장협의체, 자원봉사협의회 회원님들과 자체 방역팀을 꾸려 방역을 도운 통영서울병원에도 감사드리며, 지속적인 민·관 합동 방역활동을 통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