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영소방서, 태풍 “미탁” 대비 상황판단회의 개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10-02

통영소방서(서장 백승두)는 10월2일 오전, 제18호 태풍 ′미탁′ 북상에 따른 풍·수해 대비 태세를 점검하고 선제적 대응으로 피해 최소화를 위한 긴급대응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북상하는 제18호 태풍 ′미탁′은 2일 18시 서귀포 서쪽 약 130km 부근 해상에 접근해 3일까지 전국에 강한 바람과 많은 비가 쏟아질 전망이다.

 

이에 통영소방서는 긴급대응 상황판단회의를 개최하고 △전 직원 긴급대응태세 강화 지시 △소방차량 및 수방장비 100% 가용 사전점검 △관내 피해우려지역 및 재난취약지역 사전예찰활동 강화 △현장 활동 시 안전사고 방지 및 유관기관 협조체계 구축 등을 추진할 방침이다.

 

백승두 서장은 "태풍 대비·대응에 만전을 기하겠다"며 "태풍이 통과할 때까지 긴장을 늦추지 않고 위험요인 사전점검을 통해 피해가 없도록 철저히 대비해 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