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문화‧예술과 축제가 함께 하는 10월 통영의 가을!

통영예술제, 문화재야행, 욕지섬축제, 사량 옥녀봉등반축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09-10

통영시(시장 강석주)가 다양한 축제 행사로 가을의 시작을 알린다. 통영시는 10월 통영예술제를 시작으로 통영문화재 야행축제(2차), 욕지섬 문화축제, 사량도 옥녀봉 전국등반 축제 등 4개의 축제를 연이어 개최한다고 밝혔다.

 

▲ 지난 6월 개최된 통영야행     © 편집부


먼저 올해로 39회째 맞는 통영예술제가 10월1일 '시민의 날' 기념식에 맞춰 한산대첩광장에서 개막한다.

 

10월1일부터 6일까지 열리는 예술제는 앙상블연주회(TMA오케스트라 공연)외 10여 개 다양한 볼거리가 제공되며 문화예술의 도시 통영을 느낄 수 있는 음악, 국악, 연극, 무용, 가요제 등 단위지부 공연행사도 마련돼 있다.

 

또 지난 6월, 2만여명이 방문해 성황리에 막을 내린 '문화재 야행 축제'가 10월4일과 5일, 양일간 열린다.

 

▲ 지난 6월 개최된 통영문화재야행(미디어 아트)     © 편집부


하반기 문화재야행(2차) 축제는 초대 삼도수군통제사였던 충무공 이순신의 승리 후, 임진왜란 당시 수군 군영으로 중심이 된 통제영 일원에서 통제영(통영) 12공방을 재현하며 지역의 유·무형의 문화재를 활용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펼쳐진다.

 

▲ 욕지섬문화축제(전마선 경주대회)     © 편집부


10월11일부터 12일까지는 욕지면 일원(불곡·동항물량장)에서 열리는 '육지섬문화축제'는 통영 570개의 섬을 테마로 간고등어 재연, 고등어 잡기 등 면민과 관광객이 다 함께 즐길 수 있는 다양한 체험 행사를 진행한다.

 

▲ 제15회 사량도옥녀봉축제(장어문어 잡기체험)     © 편집부


사량도 옥녀봉 등반축제는 10월26일과 27일, 사량면 진촌 물양장 일원에서 개최되며, 사량면민과 관광객이 직접 체험하고 참여할 수 있는 프로그램과 특산물 판매코너 등을 운영할 계획이다.

 

김호석 통영시 문화예술과장은 "문화와 예술 그리고 섬을 연결하는 다양하고 풍성한 가을축제에 시민과 관광객들의 많은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