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미세플라스틱 없는 통영바다를 위해"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08-21

통영시(시장 강석주)와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 굴수협, 멍게수협은 지난 20일, 평소 사람의 발길이 닿지 않는 용남면 내포마을 해안에서 대대적인 해양쓰레기 수거 정화활동을 실시했다.

 


이번 해양쓰레기 수거 정화활동에는 통영시 해양개발과, 통영해양경찰서, 한국전력공사통영지사, 경남환경운동연합 회원등 약 70여명이 참여했다.

 


이날은 선박 4척과 뗏목 1척을 동원해서 해안에 방치돼 있던 폐로프와 폐스티로폼 등 해양쓰레기 약 5톤을 수거했다.

 

특히 경남환경연합과 남경수산에서는 장기간 방치된 것으로 보이는 폐로프 수거를 위해 발전기, 전기톱, 그라인더 등 각종 기계장비와 해양쓰레기 수거운반에 필요한 뗏목과 선박을 지원했다.

 

이수구 해양개발과장은 "무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환경정화 활동에 참여해 준 모든 분들께 깊은 감사의 인사를 전하며, 건강한 먹거리 및 쾌적한 해양환경을 위해 앞으로도 해양쓰레기 정화활동에 적극 참여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통영시와 통영거제환경운동연합, 굴수협, 멍게수협는 지난 5월부터 8월까지 월1회 이상 통영 해안변에 방치되어 있는 폐스티로폼 부표 수거를 위해 어업인이 참여하는 해양쓰레기 수거 정화활동을 진행하고 있으며 오는 8월27일 용남면 내포마을에서 정화활동을 계속 이어 나갈 계획이다.

 

관련기사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