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강석주 통영시장 "제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 특별한 의미"

통영시, 8월 직원 정례조회 및 특별강연 개최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19-08-03

8월 무더위, 폭염, 고수온, 적조 등 분야별 대책 추진 만전,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 의미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지난 8월1일(목) 오전, 시청 강당에서 '8월 직원 정례조회 및 특별강연'을 개최했다.

 

이번 정례조회는 통영시 본청, 직속기관, 사업소, 읍.면.동 등 직원 2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책 추진 유공 공무원에 대한 표창 수여를 시작으로 강석주 통영시장의 당부사항, 통영출신 김규대 강사의 장애인 인식개선에 대한 특별강연, 시정추진 홍보 순으로 진행됐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인사말을 통해 "여름휴가는 지친 몸과 마음에 새로운 충전과 활력을 가져다 주기 때문에 빠짐없이 다녀오기를 바란다"며, "맡은 바 업무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직원들의 노고에 격려와 감사를 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장마가 끝난 8월은 본격적인 무더위와 폭염 그리고 고수온과 적조 발생이 우려된다"며, "유비무환의 자세로 선제적인 업무 추진과 분야별 대책에 만전을 기해 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지난 7월19일과 20일 발생한 태풍 다나스의 피해 복구를 서둘러 주민 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하고, 7월 22일 국토교통부로부터 실현가능성 및 타당성 평가 승인이 확정된 봉평지구 도시재생 뉴딜사업 국비지원 마중물사업은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성공여부를 결정짓게 된다"며, 보다 폭 넓은 소통과 홍보를 주문했다.

 

그리고 8월1일부터 운영되는 달빛어린이병원과 관련해서 "어린이들의 야간진료 불편 해소로 부모들의 근심과 걱정을 다소나마 덜게 됐다"며, "앞으로 필수 의료서비스가 가능한 공공의료기관 확충에 보다 적극적으로 노력해 달라"고 요청했다.

 

또한 "일본의 수출규제에 따른 일본제품 불매, 일본관광 취소·안가기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국민적인 운동이 확산되고 있다"며, "국가유공자 명패 달아드리기와 함께 제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는 더욱 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아울러 "제58회 통영한산대첩축제는 역사적인 측면에 더해 친환경적인 축제가 될 수 있도록 하는 한편, 제1회 섬의 날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욕지·한산·사량도에서 개최되는 섬마을 콘서트 추진과 홍보에도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끝으로 강석주 시장은 "나중은 늦다. 우리가 함께 하고 있는 지금이 중요하다"며, "업무와 시정 추진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강조하고, 프랑스의 휴양도시인 니스의 한 카페에 붙어 있는 커피 가격표를 예를 들면서 "민원인과 주민들에게 건네는 말 한마디의 중요성과 친절"을 주문했다.

 

한편 특별강연에서는 인간 승리이자 통영의 자랑인 김규대씨(36세, 휠체어 육상 전 국가대표)를 초청해 장애에 대한 편견을 없애고 인식개선에 대한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