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통영문화재 야행 On-tact(온라인 대면)로 만난다!

10월9일~10월10일, 전국 최초 100% On-LINE 대면으로 진행

가 -가 +

편집부
기사입력 2020-09-17

▲ 2019 야행, 통제영 야경  © 편집부


통영시(시장 강석주)는 오는 10월9일부터 10일까지 2일간 개최되는 '2020 통영문화재 야행'을 전국 최초로 100% 온-택트(On-tact : 온라인을 통한 대면)로 개최한다고 17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해 '야행' 행사의 개최 여부를 두 차례에 걸쳐 연기하는 등 고심을 거듭한 끝에, 온-택트(On-tact : 온라인 대면)라는 새로운 방식의 실시간 양방향 소통형식으로 행사를 준비하게 됐다는 것.

  


이번 '문화재 야행'은 온라인 플랫폼 구축을 통해 통제영을 중심으로 8夜를 테마로 한 23개의 다채로운 야간문화 프로그램을 랜선으로 즐길 수 있다.  

 

또 양방향 소통 가능한 야간 문화 향유 행사로 대면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을 100% 차단해 안전하고, 언제라도 보고 싶을 때 꺼내볼 수 있는 사진첩처럼 지속적으로 제공할 수 있도록 했다.

 

특히, 국보 세병관을 중심으로 사적 제402호인 통제영 입구에 로고젝터(문구나 그림이 그려진 유리렌즈에 빛을 투사해 바닥이나 벽면에 이미지를 비추는 장치)와 달빛 포토존, 레터큐브 등 夜景(야경)을 추석연휴부터 설치해 귀성객과 일상에 지친 시민들을 맞이하고, 사전접수를 받아 온라인으로 실시간 즐길 수 있는 '랜선 통영문화재 야행' 등을 체험한다.

 

夜史(야사)는 운주당에 스튜디오를 설치해 국가무형문화재의 라이브공연과 시연, 토크콘서트를 사전예약으로 쌍방향 소통형식으로 진행하며, 역사전문가 최태성과 함께하는 '강연형 라이브미팅'도 함께 진행할 계획이다.

 

夜路(야로)는 은동진 강사와 풀어보는 퀴즈탐험 통제영, 유명 유투버인 곽튜브와 함께하는 통제영 문화 해설, 온라인 소망등 달기 등 8夜(야)를 새로운 방식인 On-tact(온라인 대면)로 양방향 소통하며 즐길 수 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문화행사를 축소하고 취소하는 것 보다는 지친 시민들을 위로하고, 함께 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으로 시도하는 이번 On-tact 문화재 야행 행사에 많은 시민의 참여와 호응과 격려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통영뉴스. All rights reserved.